'유튜브' 검색 결과 1건

  1. 2008.12.09 유튜브 퍼가기 기능과 MIP
작은 플래시 애플리케이션을 자유롭게 퍼갈 수 있도록 하는 서비스들이 많이 있습니다(유튜브 동영상 재생기 등). 퍼가기를 허용하는 이유로 보통은:
  • 매체 영향력 확보
  • 브랜드 홍보
  • 광고 영역 확보
  • 홈페이지로 트래픽 유도
같은 것들을 이야기합니다.

그런데 저는 조금 다른 의미를 부여하고 싶습니다(이미 어디선가 누군가가 비슷한 생각을 했겠지만 ㅎㅎ). 퍼가기 전략이 궁극적으로 지향할 지점은 자사의 전체 사이트를 작게 축소시킨 버전을 외부 사이트에 심어 놓는 것이 되어야 하는게 아닌가 하는 생각이죠.

사용자 입장에서는 "유튜브 동영상"이라는 특정 컨텐츠를 퍼가는 것이지만 유튜브 입장에서는 해당 동영상, 동영상이 끝나고 나오는 추천 동영상, 게다가 이번 개편 이후에는 검색 기능까지를 통으로 외부 사이트에 심어놓는 꼴이 됩니다.

유튜브 동영상 재생기의 크기는 유튜브 전체 사이트를 담기에 작은게 아닌가 하고 생각하시는 분들은 아이리버 클릭스 같은 소형 MP3P의 인터페이스를 떠올려보시면 좋겠습니다. 그 작은 화면에, 버튼 네 개 만으로, 엄청나게 많은 기능을 담아 놓았습니다. 사용성도 떨어지지 않습니다. 유튜브 동영상 재생기의 궁극적인 모습은 아마 이와 비슷하지 않을까 싶어요.

Mass Interpersonal Persuasion을 소개하는 글에서 MIP의 필수 요소 중 하나로 "거대한 사회적 그래프(huge social graph)"라는 것이 있다고 했는데요, 문제는 이 조건을 갖추고 있는 사이트가 국내에는 대략 네이버, 다음, 싸이 뿐이라는거죠. 나머지 업체에서 MIP를 활용할 수 있는 방법 중 하나는 이미 갖춰진 거대한 사회적 그래프에 침투해 들어가는 것입니다. 이 때 소극적으로 링크를 찔러 넣어서 홈페이지로 트래픽 유도 어쩌고... 하는 식으로 접근할 것이 아니라, 사이트 전체를 담아내는 소형 인터페이스를 만들고 이 놈을 통으로 퍼갈 수 있도록 하는 것이죠(아마도 유튜브의 미래 모습?).

걍 뭐... 이런 생각을 몇 달 전에 했었는데, 이번에 유튜브 동영상 재생기에 검색 들어간 걸 보고선 필 받아서 적어봤습니다.

신고
< Newer     Older >

티스토리 툴바